[성경을 거울삼아] 성찬식의 진정한 의미

아직도 떡과 포도주로 기념만 하고 있는가?

한국기자연합회 | 입력 : 2022/06/04 [13:00]

▲ 신천지예수교 빌립지파 춘천교회 한길연 담임강사가 중등세미나 '제18과 죄 사함을 이루는 예수님의 피의 효력' 내용을 강의하고 있다.

 

교회에서 중요한 절기나 행사 때마다 진행하는 것이 바로 성찬식이다.

 

예수님이 십자가에 흘린 피로 죄사함받았음을 다시금 떠올리고 감사하라는 취지에서 오늘날까지 진행해오고 있다.

 

그런데 이것도 일정 때가 있음을, 그리고 일정 때가 되면 그만둬야 할 것임을 인지하고 있는 사람은 과연 몇 명이나 될까?

 

예수님의 십자가 보혈은 단순히 죄사함을 기념하라고만 있는 것이 아니다. 더 큰 것은 바로 예수님의 피로 세운 '새 언약'이다.

 

이스라엘 백성들의 범죄 후 하나님은 예레미야를 통해 새 언약을 세울 것을 약속했다. 약속한지 600여년이 지나 예수님을 통해 새 언약을 세움으로 성취된 것이다.

 

예수님의 새 언약은 과연 무엇일까? 하나님의 나라를 이룰 때 유월절 양식을 다시 먹게 될 것이라는 것이다. 그러면 하나님의 나라가 이뤄졌는가? 천만에.

 

만약 이뤄졌다면 예수님의 피와 살을 먹으면 영생한다고 했으니, 진즉에 그에 해당하는 실체가 나와야 했을 것이다. 지금까지 영생한 사람은 없었으니 하나님의 나라가 이뤄지지 않은 것은 확실하다.

 

그렇다면 하나님의 나라는 언제 이뤄질까? 바로 요한계시록 12장의 해달별을 입은 여자에게 태어난 아이와 그 형제들이 용의 무리와 죽기까지 싸워 이긴 뒤에 이뤄진다.

 

이러한 중요한 사실을 간과한채 아무 생각없이 성찬식 카스테라와 포도즙(아니면 와인)에 은혜받는 사람들을 하나님과 예수님은 어떻게 바라볼까?

  • 도배방지 이미지

  • 아롱이 2022/06/07 [14:27] 수정 | 삭제
  • 예수님만 믿으면 죄가 사해지는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네요
PHOTO News
메인사진
서울시 세팍타크로 협회 금연구 국제 부회장, 세계 연맹(ISTAF) 수석 부회장으로 임명
메인사진
미국 기독교 명문 이스턴프라임대학교, 2022 명예박사 학위 수여식
메인사진
내외뉴스통신 창사 10주년 혁신인물대상 시상식...성황리 성료
메인사진
'골프 화가' 김영화 화백 초대전...‘마법의 순간’ 생각은 곧 현실이 된다.
메인사진
국민의힘 김형오 박사, 고양시장 출마선언...“신청사 부지 철회”
메인사진
경주시 월성원전 '민관합동조사단', 조사기간 6개월 연장
메인사진
'2021 자랑스런한국인 인물대상' 시상식 12일 개최
메인사진
[인사] 내외뉴스통신 본사 편집국장에 '이원영 前LA중앙일보 편집국장' 命
메인사진
도서출판 SUN, '제20대 대통령은 운명이다' 출간
메인사진
'2021 자랑스런한국인인물대상' 12일 성료
메인사진
(사)한국기자연합회, ‘제9회 자랑스런한국인인물대상’ 9월 10일 개최
메인사진
2020 국제평화공헌대상 및 자랑스런한국인인물대상 수상자 발표
메인사진
문기주 한국기자연합회 명예총재 부임